포스코의 광고에 속지 마세요

지구를 지키는 친환경 철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친환경 수소

그 뒤에 생명을 죽이는 

포스코의 비즈니스가 있습니다

포스코의 광고에 속지 마세요

지구를 지키는 친환경 철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친환경 수소

그 뒤에 생명을 죽이는 포스코의 비즈니스가 있습니다

포스코 TV 광고 (출처 : 포스코TV 유튜브)

친환경을 파는 기업, 
포스코를 고발합니다

당신이 알아야할
포스코에 대한 진실 세가지

첫 번째,
국내 최대 온실가스 배출기업

온실가스 배출량 부동의 1위, 포스코.
1년에 약 8천만톤, 국내 배출량의 11%를 차지합니다.
포스코는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이루겠다고 발표했지만 
삼척에 짓고 있는 석탄발전소는 포기하지 않고 있습니다.

두 번째,
죽음의 일터

산재사고가 끊이지 않는 포스코 사업장. 
노동자들은 포스코를 '죽음의 일터'라 부릅니다. 

최근 4년간 산업재해로 사망한 노동자는 24명. 반복된 사고에도 제대로된 안전 대책은 마련되지 않고 있습니다.

세 번째,
미얀마 군부의 돈줄

미얀마 쿠데타 발생 1년, 사망자 1천명이 훌쩍 넘었지만 학살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포스코는 미얀마 가스전 사업을 지속하며 

미얀마 군부의 자금줄이 되어주고 있습니다.


포스코의 기업시민
대체 어디에?

기업도 또하나의 ‘시민’으로서 
사회문제 해결에 동참하겠다던 포스코. 
하지만 회사의 이윤을 위해서라면 
기후위기도, 노동자, 미얀마 시민의 생명도 
중요치 않습니다.

첫 번째.
국내 최대 온실가스 배출기업

온실가스 배출량 부동의 1위, 포스코.

1년에 약 8천만톤, 국내 배출량의 11%를 차지합니다.

포스코는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이루겠다고 발표했지만

삼척에 짓고 있는 석탄발전소는 포기하지 않고 있습니다.

포스코의 사회적 책임

촉구합니다

2022년 3월 18일, 

다가오는 포스코 주주총회에서 

포스코 최정우 회장과 주주들에게 

시민의 이름으로 요구해주세요

포스코 주주총회 1인 시위 참여하기
포스코 주주총회 1인 시위 참여하기
피켓 이미지 다운로드
피켓 이미지 다운로드

공유하기

참여 단체

두 번째.
최악의 살인기업

산재사고가 끊이지 않는 포스코 사업장.

노동자들은 포스코를 ‘죽음의 일터’라 부릅니다.

최근 4년간 산업재해로 사망한 노동자는 24명.

반복된 사고에도 제대로된 안전 대책은 마련되지 않고 있습니다.

세 번째.
미얀마 군부의 돈줄

미얀마 쿠데타 발생 1년,

사망자 1천명이 훌쩍 넘었지만 학살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포스코는 미얀마 가스전 사업을 지속하며

미얀마 군부의 자금줄이 되어주고 있습니다.

포스코의 기업시민
대체 어디에?

기업도 또 하나의 ‘시민’으로서 

사회문제 해결에 동참하겠다던 포스코. 

하지만 회사의 이윤을 위해서라면 

기후위기도, 노동자, 미얀마 시민의 생명도 중요치 않습니다.

포스코의 사회적 책임을 촉구합니다

2022년 3월 18일,
다가오는 포스코 주주총회에서
포스코 최정우 회장과 주주들에게 
시민의 이름으로 요구해주세요
포스코 주주총회 1인 시위 참여하기
포스코 주주총회 1인 시위 참여하기
피켓 이미지 다운로드
피켓 이미지 다운로드
공유하기
참여단체